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상단메뉴

전체메뉴닫기
  • HOME
  • 위원회 활동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원폭피해 참상 재조명과 피해자 아픔 가슴으로 느껴
작성자 공보팀 작성일 2019-11-22 조회수 239
  • 원폭피해 참상 재조명과 피해자 아픔 가슴으로 느껴 이미지(1)

  • 원폭피해 참상 재조명과 피해자 아픔 가슴으로 느껴 이미지(2)

  • 원폭피해 참상 재조명과 피해자 아픔 가슴으로 느껴 이미지(3)

경상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원회(위원장 박영서)는 (사)한국원폭피해자협회 대구경북지부(지부장 한판개)와 「원폭피해 기획특별 사진전」을 도의회 2층 로비에서 11월 20일(수)부터 22일(금)까지 3일간 공동 개최한다 하여 눈길을 모았다.

 

이번 「원폭피해 기획특별 사진전」은 1945년 8월 일본 히로시마와 나가사키에 투하된 원자폭탄 피해에 대한 참상과 피해자의 아픔을 사진자료를 통해 생생하게 전함으로써, 원폭 피해자들에 대한 도민들의 인식을 전환하고자 기획되었다.

 

특히, 11월 21일(목) 도의회 1층 로비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행정보건복지위원회 위원 등 50여명이 참석하여 (사)한국원폭피해자협회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테이프 커팅과 전시된 사진들을 함께 둘러보고 대화하는 소통 공감의 시간을 가졌다.

 

이날 개막식에서, 사진전에 대해 설명한 임미애 행정보건복지위원회 부위원장은“「원자폭탄 피해자 지원을 위한 특별법」에 원폭 피해자에 대한 지원을 규정하고 있고, 이미 여러 지자체에서 다양한 지원 사업을 준비하고 있는 반면, 경북도는 이 부분에 대한 대책 및 지원이 미미한 안타까운 실정이다.”라며, “이번 사진전을 계기로 보다 많은 분들이 원폭피해 참상과 피해자의 슬픔과 아픔을 조금이나마 함께 느낄 수 있는 자리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영서 행정보건복지위원장은“무엇보다 도내 원폭피해자에 대한 정확한 실태 파악과 함께 타시도 등 관련 지원 사례들을 면밀히 검토하여 이 분들에 대한 실질적인 지원방안 등이 마련될 수 있도록 의원입법 등 도의회 차원의 역할을 제대로 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사)원폭피해자협회 대구경북지부(지부장 한판개)는 1967년 7월 10일에 법인이 설립되었으며, 현재 회원 400여명으로 일본 히로시마 원폭피해자단체와 자매결연, 원폭피해자 영령 추모제 등 원폭피해자 권익 확보를 위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첨부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경상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원회 소관부서 2020년도 예산심사 실시
이전글 경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원회, 행정사무감사 마무리
  •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