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메뉴 바로가기

상단메뉴

전체메뉴닫기
  • HOME
  • 의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경상북도의회, 제307회 임시회 열어
작성자 공보팀 작성일 2019-03-13 조회수 47
  • 경상북도의회, 제307회 임시회 열어 이미지(1)

경상북도의회(의장 장경식)는 3월 12일(화)부터 25일(월)까지 14일간의 일정으로 제307회 임시회를 열어 도정질문, 민생 조례안, 대구공항이전 촉구 결의안, 결산검사위원 선임 등 당면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이번 회기에서는 도정질문에 6명의 의원이 나서 도정과 교육행정 전반에 걸쳐 현안사항과 문제점을 지적하고, 일선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전달함은 물론 도민이 원하는 바람직한 정책방향을 제시할 계획이다.

 

12일(화)에는 박채아(비례), 박창석(군위), 김시환(칠곡2) 의원이, 13일(수)에는 이재도(포항7), 박영환(영천2), 김상조(구미3) 의원이 도정질문을 실시하고 도지사와 교육감 등 집행부 간부공무원으로부터 답변을 들을 예정이며, 그 내용은 도내 방송사(TBC, MBC, 케이블방송)를 통해 TV로 생중계 된다.

 

이번 임시회에서 처리할 의안은 ‘경상북도 고령친화도시 조성 지원조례안’등 주로 생활밀착형 민생안건으로 의원발의 조례 7건, 도지사 제출 조례 3건, 동의안 2건, 결의안 1건 등 총 13건을 소관 상임위별로 깊이있게 심사하고 회기 마지막날인 25일 본회의에서 최종 처리한다.

그리고, 도정과 교육행정의 주요 사업들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3월 맞이하여 상임위별로 주요 기관과 기업을 둘러보며 애로사항과 현안 파악 등 현지확인도 실시한다.

 

특히, 통합공항이전 특별위원회에서는 정부에 통합공항 이전지를 조속히 결정하고 건설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채택하고 오는 3월 21일(목) 대구시의회와 공동으로 성명서도 발표할 예정이다.

 

또한, 기획경제위원회에는 경상북도 경제진흥원 등 8개 출자‧출연기관에 대한 업무보고를 받는다. 지난 행정사무감사의 후속으로 실시하는 이번 업무보고는 공공기관의 경영혁신이 도민생활과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지대한 만큼 기관장의 경영의식, 투명성 등을 꼼꼼히 살피며 도민의 복리증진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내실있는 사업추진을 주문할 계획이다.

 

아울러, 협업하고 소통하는 의회상을 만들어 가기 위해 다양한 정책간담회도 실시한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는 제1회 추경예산안 편성에 따른 토론회, 문화환경위원회에서는 문화재단 설립 및 2019년 엑스포 추진계획 관련 간담회, 농수산위원회에서는 청년농업인 4-H 연합회와 만남을 통해 농업 현안사항을 청취한다.

 

장경식 경상북도의회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대형 국책사업 예타면제 탈락, SK 하이닉스 유치 무산 등 소위 경북패싱이라고 이야기가 나올 정도로 경상북도의 위기감이 커지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라고 말하며, “적극적인 마인드와 진취적인 사고로 위기를 극복할 새로운 목표를 세우고 이를 적극 추진해 달라.”고 밝혔다. 또한, 최근 도민들의 건강을 위협하며 국가적 재난으로 떠오른 미세먼지에 대한 종합적인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을 주문했다.

첨부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박채아 도의원, 경상북도는 도민의 세금에 무한책임 가져야
이전글 경상북도의회, 포항 학산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보고회 개최
  • 목록보기
업무담당
총무담당관실